바닷 속 스쿠버 다이빙
2016-06-16
대표이미지

김은경

내용

44d6133f463c9046629edbde76ec99de_1466032 

44d6133f463c9046629edbde76ec99de_1466032 

44d6133f463c9046629edbde76ec99de_1466032 

44d6133f463c9046629edbde76ec99de_1466032 

44d6133f463c9046629edbde76ec99de_1466032 

44d6133f463c9046629edbde76ec99de_1466032 

44d6133f463c9046629edbde76ec99de_1466032 

44d6133f463c9046629edbde76ec99de_1466032 

44d6133f463c9046629edbde76ec99de_1466032 

                        요것도 나이 제한이 있더라구요.

                        아마도 45인가 그랬던것 같은데 딱 걸렸었다는...ㅋ

                        물도 무서워 하는데 뭔 깡다구로 들어 가겠다고 했는지???

                        하지만 정말 정말 즐거웠어요, 아무나 할수 있는 체험이 아니잖아요.ㅎ

                        다섯에 강사님 네분 바닷속 밧줄로 길을 만들어 놨고 길을 따라 한바퀴 도는건데요,

                        제일 먼저 여자인 제가 들어갔고

                        뒤를 이어 남편 그리고 대학을 갓 졸업한 친구 셋이 들어 왔는데

                        이 남자들 들어가 한참을 기다리는데 안 들어 오더라구요.

                        물 무서워 해 들어가는 과정에서 물들을 엄청시리 먹었다고...ㅋㅋㅋㅋ

                       저는 예비 호스 바꿔 끼우는 연습때만 쬐끔...잘한다는 칭찬까지...ㅎㅎ

                       두렵기만 하던 물속 세상은 신비롭지는 않았지만 막막함이 제 맘 같더라는...

                       간혹 작은 물고기들이 손에 스칠듯 지나가긴 했지만,

                       물 속에서의 내 몸은 무언가 꽉 차 있는듯 편안한 엄마 뱃속이 그렇지 않을까 싶은,

                       산소 탱크에 의지해 숨을 쉬고 있다보니 공기의 소중함도 알게 되었고

                       또 하고 싶지만 나이제한에 다시 못할지도 모르겠으나

                       정말 정말 색다른 체험이어서 소개시켜 드리고 싶었어요.^^

 

 

 

 

 

 

 

 

 

 

 

 

링크